[경향칼럼] 문화교양학과 이필렬 교수

양평의 에너지 독립실험1년

 

문화교양학과 이필렬 교수가 경향신문에 기고한 <양평의 에너지 독립시험1년>을 통해

 난방 에너지 효율을 높인 실험 사례를 전하며 에너지 소비 절감 가능성에 대해 시사했다.

 

이 교수는 에너지 독립을 시도한 사례 같은  실험이 한 번으로 그치치 않고 퍼저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우리가 내복입기 캠페인이나 겨울철 실내온도18도 유지라는

 강요 없이도 에너지 소비를 크게 줄일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했다. 큰 변화는 종종

 작은 실천에 의해 촉발된다고 이 교수는 말하며 이러한 노력이 쌓여 원자력 발전소가

사라질 날이 올 수 있다고 말했다.

 

 

경향신문 기사보기

 

 

 

Posted by 스마일맨 한알맹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