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생활 속 숨겨진 통계 알면 빅데이터가 보인다!

- 프라임칼리지, <통계를 알면 세상이 보인다> 수강생 모집

- 분야별 전문 강사진 총출동 ...생활 속 통계부터 국가통계이해까지 배울 수 있어



 

 직장인 양경호(40)씨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스마트 폰으로 날씨를 확인한다. 출근길에는 네비게이션으로 교통 정보를 확인하고, 회사에 도착해 저녁에 중계할 야구 경기 승률을 검색한다.

 

 이처럼 일상에서 활용되는 통계 사례가 증가하면서 우리 사회는 빅데이터의 시대를 맞이했다.

 

 이에 프라임칼리지(학장 김영인)는 생활 속 숨겨진 통계를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통계를 알면 세상이 보인다> 교과목을 제2인생설계준비과정에 신규 개설했다.

 

 이번 과정은 따분한 분석위주의 통계가 아닌 통계로 보는 야구, 감기약은 안전한가?, 생활 속의 빅데이터 등과 같이 실생활에 유용한 에피소드를 중심으로 소개해 통계의 개념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전국규모의 각종 조사가 활성화 되면서 조사인력의 필요성이 증대됨에 따라e-나라지도, GIS, 버블차트 등 취업 실무에 필요한 프로그램 활용법을 배울 수 있도록 교육내용을 구성했다.

 

 강사진은 오종남 전 통계청장, 이재창 전 국제통계기구(ISI) 회장을 비롯해 한국갤럽 연구소 및 통계학과 교수 등 전문 강사진으로 구성, 현장 내용 반영된 심도 있는 강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통계를 알면 세상이 보인다>를 기획한 방송대 정보통계학과 이태림 교수는 최근4050세대가 스마트폰과 SNS의 대중화로 빅데이터와 통계 분석에 대한 관심이 증가해 마련된 강좌라며, 이외에도 리서치 기관이나 통계 분야의 취업을 원하는 학생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프라임칼리지 제2인생준비설계과정 <통계를 알면 세상이 보인다> 교과목 수강을 원하는 학생은 12월 초(예정)부터 홈페이지(http://prime.knou.ac.kr)에서 회원가입 후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02-3668-4433~4로 하면 된다.







Posted by 스마일맨 한알맹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