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도서관, 책 400권 공짜로 나눠줍니다

과월호 잡지, 기증단행본 등 학생 대상으로 배포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중앙도서관(관장 손미영)은 오는 10일부터 13일까지

중앙도서관 1층 북카페(서울 대학로 소재)에서 학생들의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위한

'책 나눔(Free Book)' 문화행사를 개최해 책 400권을 무료로 나눠준다.(소진 시 행사 종료)

 

'책 나눔(Free Book)'행사는 중앙도서관이 지난 2003년부터 교내 독서환경 조성

문화를 형성하기 위해 11회째 진행하고 있는 '도서관 문화행사'의 일부로

올해 처음 진행되는 행사다.

 

중앙도서관 1층의 북카페 서재에 책을 비치하면 학생 및 교직원들은 명부에서

서명을 하고 자신에게 필요한 책을 1인당 5권까지 무료로 가져갈 수 있다.

배포 도서는 2011년, 2012년 과월호 잡지 중 객석, 좋은생각, 내셔널지오그래픽,

책과사랑, 솟대문학 등 10여종 200여권, 방송대 출판문화원 기증도서 10여종 80여권,

외부출판사 기증도서 100여권 등 총 400여 권이다.

 

이 외에도 도서관 문화행사 마지막 날인 14일에는 '어제 쓴 글이 부끄러워

오늘도 쓴다'를 쓴 최준영 작가의 특별초청강연 및 저자와의 대화가 열리며,

강연회가 끝난 뒤에는 사인회가 진행된다. 또한 지난 1년간 도서관 우수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한 시상식도 진행할 예정이다.

 

 

 

Posted by 스마일맨 한알맹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