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행정의 중심지였던 옛 청사가 시민을 위한 '서울 도서관'으로 재탄생하고, 

방송대 전용 공간을 만들기에 이르렀습니다. 

2014년 1학기부터 과제물 도서를 대출할수 있다는 기쁜 소식을 전합니다~ 





서울도서관에 우리 대학 전용 공간 생긴다

- 서울도서관과MOU 체결로 재학생 도서 이용 접근점 학대

 

우리 대학 중앙도서관(관장 손미영)은 24일(월) 오전11시 서울도서관(관장 이용훈) 및 금천구립시흥도서관(관장 박진순)과의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 체결식을 가진다고 밝혔다.

서울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서울도서관에서 진행될 체결식에는 우리 대학 중앙도서관 손미영 관장과 서울도서관 이용훈 관장, 금천구립시흥도서관 박진순 관장을 비롯한 각 도서관 실무자들이 참석해 학술 및 장애인 자료 교환, 도서관 정보서비스 교류 및 도서관 행사 프로그램 공유를 위한 협약서를 교환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이 지식정보시대에 국가경쟁력 강화와 국민행복을 위해 도서관 역할을 증대시켜야 한다는 인식을 함께하면서 이뤄진 것이다.

세부 협약 사항으로는 우리 대학 발간자료 지원 및 발간자료 전용 이용 공간 마련, 방송대 과제물 참고자료 제공, 장애인 전자자료 공유, 자료 문헌복사 및 상호대차 서비스 제공, 도서관 행사프로그램 교류 등이 포함 된다.

우리 대학 재학생들은 이번 협약 체결로 2014학년도 1학기부터 중앙도서관에서 대출이 불가했던 과제물 도서를 서울도서관 및 금천구립시흥도서관을 통해 대출하여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또 서울도서관 및 금천구립시흥도서관 내 마련될 전용이용 공간을 통해 우리 대학 교재, 연구자료, 홍보자료 등을 손쉽게 열람할 수 있어 재학생들의 도서 접근성 및 편의성이 좀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각 도서관의 장애학생용 전자교재 및 오디오북의 자료 공유를 통해 상대적으로 부족했던 장애학생용 자료 제공을 확대하고 추후 우리 대학 특성과 부합하는5~10개의 구립 도서관과 협약을 추진 한다는 계획이다.

중앙도서관 손미영 관장은 “이번 협약식으로 도서관 간 협력을 통해 자원공유 확대로 이용자들의 정보접근권을 확대시킬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교류를 통해 도서관 이용을 활성화 시키는데 더욱 힘쓰겠다”고 했다.






* 관련 기사가 더 궁금하시면 CLICK !


아시아경제 기사보기

위키트리 기사보기

뉴스와이어 기사보기

한국대학신문 기사보기




* 이미지 출처: 서울시청 홈페이지

 

Posted by 스마일맨 한알맹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