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최준영 작가 초청 특별 강연

- '어제 쓴 글이 부끄러워 오늘도 쓴다' 주제로 저자와의 대화

- 방청객 100명에게 작가 친필 사인 담긴 책 전달

 

우리 대학은 오는 14일 오후 5시 30분부터 본관 3층 소강당에서

'어제 쓴 글이 부끄러워 오늘도 쓴다'의 저자 최준영을 초청해 특별 강연회를 개최한다.

 

이번 강연자로 나선 최준영 작가는 우리 사회의 가장 낮은 곳에서 인문학을 매개로

강의를 펼치고 있어 전국 곳곳에서 초청강사 1위로 꼽히는 대중강사다.

 

강연이 끝난 뒤에는 '저자와의 대화' 및 사인회가 진행되며

질문을 받고 응답하는 소통의 장이 마련될 예정이다.

또한 사전신청한 선착순 100명에게는 작가 친필 사인이 담긴

'어제 쓴 글이 부끄러워 오늘도 쓴다' 책을 전달한다.

 

 

 

▶ 강연 참가 신청하기 ◀

 

 

 

Posted by 스마일맨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