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실내 적정온도는 18~20도!

이 온도만 잘 지켜도 난방비 부담을 줄일 수 있다고 합니다.

게다가 실내 온도를 1도 낮추면 최대 7%,

창문으로 새어 들어오는 바람을 막으면 최대 34%의

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작은 실천으로 난방비를 줄일 수 있다고 하니, 신경쓰지 않을 수 없겠죠?

 

 

 

 

외출 시 보일러의 온도를 낮게 유지한다.

 

난방비를 아끼기 위해 보일러를 껐다 켜면

차가워진 물을 뜨겁게 가열시키는 비용이 더 많이 든다고 합니다.

때문에 단시간 외출 시에는 보일러를 꺼두는 것보다

'외출' 모드로 설정해두어 적정 온도를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난방기구를 창가에 두고 사용한다.

 

히터, 라디에이터 등 보조 난방기구를 창가에 두면

창을 통해 들어오는 공기가 더워지면서

방 전체가 따뜻해지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수도 꼭지 손잡이를 냉수 방향으로 돌려 놓는다.

 

온수 방향으로 손잡이를 돌려 놓으면

물을 가열시키기 위해 보일러가 계속 작동되기 때문에

사용하지 않는 수도 꼭지는 냉수 방향으로 돌려 놓는 것이 좋습니다.

 

 

이 외에도 커튼을 설치하거나 창틀을 따라 문풍지나 창문에 에어캡(일명 뽁뽁이)을 붙여

외풍을 막아주는 것만으로도 난방비 절약에 큰 도움이 된다고 해요.

이 정도만 지켜준다면, 올 겨울 난방비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되겠죠?

 

 

 

 이미지 출처 클립아트코리아 / 린나이

 

  

Posted by 스마일맨 한국방송통신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