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에 접어들면서 가을의 감성과 낭만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그냥 보내기 아쉬운 이 계절을 더 알차게 보내고 싶다면 주목하세요!

가을의 낭만을 더할 '다다(多多)전 vol.1'을 소개합니다.

 

다다전은 올해 개관한 방송대 캠퍼스타운 열린관에서 진행되는 전시입니다.

열린관에서는 지난 8월부터 2인전 형식인 두 차례의 개관전을 보냈는데요.

열린관 갤러리라는 빈 공간을 점점 채워나가기 위한 초석으로

이번에는 더 많은 작가, 총 4인의 작가들을 섭외해 ’다다(多多)전’을 준비했습니다.

 

각각 다른 언어로 소통하는 아티스트들이 모여 하나의 공간에서 소통하는 이번 전시에는

동양화로 이야기하는 권민정 작가님 · 김희영 작가님,

수채화에 생각을 담아내는 윤혜숙 작가님,

가죽 조각으로 세상과 소통하는 한정화 작가님이 참여했습니다.

 

다양한 사람들을 모으고 다양한 예술이 만날수 있는

다다전 vol.1은 11월 11일까지 진행될 예정입니다. 

 

얼마 남지 않은 전시, 가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면 

망설이지 말고 지금 바로 소중한 사람의 손 잡고 방문해보세요.

 

 

 

 

Posted by 스마일맨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