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대학 ‘대학로 3.0 시대’ 이끈다

 

조선일보 土日섹션 Why?에 우리 대학이 본부 담벼락을

 없애며 대학로 3.0 시대를 이끈다고 소개됐다.

 
대학로는 1980~90년대 ‘1.0시대’와 공연과 프렌차이즈 음식점이

 범람하던 2000년대 ‘2.0’시대를 거쳐 2010년을 기점으로 추억과

트렌드가 공존하는 ‘대학로 3.0’시대를 열고 있다.

 
최근에는 아르코 예술극장과 마로니에공원이 경계를 허물고,

 우리 대학은 본부 담벼락을 없애 지역주민들을 위한 자리로

 탈바꿈해 누구나 부담없이 대학로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열린 공간’을 제공해 대학로 3.0 시대를 이끌고 있다고 전했다.

 

조선일보 기사보기

 

 

 

 

Posted by 스마일맨 한알맹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