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능이라고 생각하는 순간

방송대는 저에게 희망으로 다가왔습니다.

공부하고 싶다면 주저하지 말고 방송대에서 자신의 의지를 펼쳐보세요"

 

 

방송대 법학과를 졸업한 후, 사법시험을 통과해서 변호사의 꿈을 이룬 사람이 있습니다. 바로 오늘 만나볼 양선화 동문입니다. 양동문은 사회에서 억울한 사람들을 진정한 법의 잣대로 도와주고 싶어서 법조인을 꿈꾸었다고 하는데요. 다행히도 지금은 억울함을 폭행 등, 몸으로 푸는 시대가 아니고 최종 도착이 법원이 되는 시대입니다. 그래서 법원까지 온 사람들의 억울함을 올바른 법으로 대변해주고 싶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공부를 시작하기까지 쉬운 길은 아니었습니다. 양 동문이 고교졸업 후, 변호사 사무실에 근무하던 1995년에는 지금과는 다른 ‘로스쿨’ 도입에 관한 내용이 확정화 되다시피하여 연일 뉴스에 나왔습니다. 그때는 4년제 법과대학을 졸업한 사람만 로스쿨에 입학할 수 있었고, 로스쿨을 졸업한 사람만이 사법시험을 치를 수 있는 자격을 받았습니다. 즉, 사법시험을 치기 위해서는 4년제 법과대학을 반드시 졸업해야만 한다는 것인데요.

 

그 당시 일과 학업을 병행해야했던 양 동문은 야간대학 등록금을 알아보았는데요. 당시 250만원 선이었습니다. 당시 한 달 월급이 60만원에 불과했던 때라 도저히 불가능하다라는 생각을 했다고 합니다. 그러던 중 퇴근길에 지하철을 탔는데, 눈 앞에 방송대 광고가 있었습니다. “4년제 대학 졸업과 동등한 자격이 주어짐”이라는 문구가 눈에 들어왔다고 하네요. 다음날 아침에 출근하자마자 방송대로 전화를 걸어 등록금이 “26만 원”이라는 것을 확인한 양 동문은 하늘이 도왔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합니다.

 

양 동문은 방송대에서 공부를 하면서 공부라는 것은 때가 있는 것이 아니라, 자신이 하고 싶은 마음과 의지가 가장 중요하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하는데요. 배우고자 하는 마음만 있으면 50% 성공한 것이라고 느낀답니다. 그래서 앞으로 한의학이나 약학과가 개설되면 다시 한 번 진학해서 공부하고 싶다는 뜻도 비추었습니다.

 

학교를 다니면서 일주일에 1번씩 모여 함께 스터디를 했었는데요, 한 학기가 끝나면 모두가 모여 함께 회식을 했다고 합니다. 이 부분이 학교를 다니면서 가장 즐거웠던 점이라고 하는데요, 이분들과의 인연은 아직까지도 이어져서 지금도 3개월에 한 번씩 만나고 있다고 합니다.

 

양 동문은 자신을 알게 된 사람에게 이로움을 주면서 살고 싶다고 하는데요. 앞으로도 자신만의 소명의식으로 모든 이에게 도움을 주는 변호사가 되시길 바랍니다. 끊임없이 자신의 길을 찾아 앞으로 나가는 양 동문의 미래를 방송대가 함께 응원합니다!



Posted by 스마일맨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주석 2019.07.04 16: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이스북 (멋진걸) 메시지좀 보세요

 



18일 개봉한 영화 '변호인'이 빠른 속도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습니다. 지난 한주동안 누적관객수는 175만명을 

기록하며 흥행돌풍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이 영화는 1981년 제5공화국 정권 초기 부산에서

사회과학 독서모임을 하던 학생, 교사 회사원 22명을 체포하고

감금, 고문해 기소된 부림사건을 재구성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영화 변호인에서 피해자들의 변호를 맡은 세무 변호사 송우석은

고문으로 인해 만신창이가 된 대학생 진우를  보며

모두가 회피하기 바빴던 이 사건의 변호를 맡기로 결심합니다.

정부를 상대로 외로운 싸움을 이어가게 된 주인공의 정의감을 볼 수 있죠!


법학을 준비하는 분들이 있다면, 방송대 법학과를 통해

정당한 변호를 행하는 멋진 변호사가 되어보는 건 어떨까요?

 

 

 


방송대 법학과는 사회정의를 바로 세우고 인류문화의 창달을 

선도하는 참되고 능력있는 법률전문가를 양성하는 학과인데요.

졸업 후 법률전문가로 활동할 수 있으며, 정부 및 국회, 

금융기관, 기업체, 언론계 등 법률 지식을 필요로 하는 

사회 전 영역으로 진출해 법률 업무를 담당하실 수 있습니다.


방송대에서 법학과를 전공하시면 헌법학, 민사법학, 형사법학,

상사법학, 행정법학, 국제법학, 사회경제법학, 인권관련법학 

등 다양한 법률지식을 전문적으로 배울 수 있답니다.


졸업 후에는 사법시험 및 행정고시 등 각종 국가고시와 법무사, 변리사, 

노무사, 공인중개사 등 자격시험을 거쳐 공무원 또는 법률전문가가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일반대학원에 진학하여 전공분야에 대한 학문연구를 계속하거나,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에 진학하여 변호사 자격을 취득하실 수 있죠!


법학과를 전공하고 있는 방송대의 학우 여러분, 열심히 노력해 

영화 변호인 주인공처럼 멋진 변호사로 성장하시길 응원합니다~^^


 

 이미지 출처  이버 영화 '변호인'

 

 


Posted by 스마일맨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